한국인터넷신문협회(회장 이의춘)가 23일 한국프레스센터 프레스클럽에서 개최한 ‘2022 인터넷신문인의 밤’ 행사에서 데스크 실명제를 도입한 쿠키뉴스가 인터넷신문 언론윤리대상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이날 행사에는 인터넷신문 대표와 언론윤리대상 수상자등 100여명이 참여했다.

이의춘 회장은 개회사에서 "높아지는 인터넷신문의 위상에 걸맞게 신문협회, 방송협회와 함께 3대 언론생산자 단체의 위상을 확고히 해 나가겠다"고 다짐했다. 이 회장은 이어 "오프라인에 편중된 정부의 언론지원이 인터넷신문에도 균형있게 지원되도록 언론재단 이사회 참여 등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안철수 국민의힘 의원은 영상 축사에서 "IT 기술과 함께 발전해온 인터넷신문은 지속적으로 혁신하고 도전해야 하는 과제를 안고 있다"며 "인터넷신문이 국민의 정보 격차 해소에 기여하고 허위를 가려내는 사려 깊은 보도 문화를 통해 더욱 신뢰받는 언론매체로 더욱 발전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홍익표 더불어민주당 의원도 영상 축사에서 "인터넷신문은 급변하는 미디어 환경 속에서 꾸준히 성장을 해왔다"면서 "올해로 2회째를 맞는 2022 인터넷신문 언론윤리대상 영예를 안은 수상자들뿐 아니라 국민들이 신뢰할 수 있는 언론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는 모든 언론인들에게 존경과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고 말했다.AI타임스 임대준 기자 ydj@aitimes.com

2회째를 맞은 인터넷신문 언론윤리대상 시상식에서는 쿠키뉴스가 매체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기자 부문 최우수상은 뉴스펭귄 남주원·임병선·이후림·조은비 기자에게 돌아갔다.

매체 부문 우수상은 뉴스핌, 시사위크, 메트로신문, 투데이신문이 차지했다. 기자 부문 우수상은 아시아타임즈 김영봉, 이투데이 유혜림, 쿠키뉴스 안소현, 녹색경제신문 이용준, 에너지경제 전지성, 광주드림 박현아, 투데이신문 홍기원 기자가 받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