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덕구_오피셜’에서 조형물과 인증샷을 찍는 장면 (사진=대덕구)
‘대덕구_오피셜’에서 조형물과 인증샷을 찍는 장면 (사진=대덕구)

대전 대덕구가 전세계 3억여명이 이용하는 메타버스 플랫폼 제페토에 ‘대덕구 월드’를 구축해 가상공간 소통 행보를 이어간다고 16일 밝혔다.

대덕은 제페토 대덕구 월드의 명칭을 ‘대덕구_오피셜’로 개편해 구청장실, 민원실, 회의실을 포함하는 구청사를 신축하고 조형물과 구청장 아바타를 만들었다. 

지난 13일까지 일주일 동안 ‘대덕구_오피셜’을 방문해 대덕구청장 아바타와 인증샷을 찍는 월드 확장기념 SNS 이벤트에는 300명이 넘는 방문자가 참여했다.

최충규 구청장은 “주민과의 소통 채널 구축을 위해 다각도로 노력하고 있다”며 “가상공간을 통해 대덕구를 느끼고 경험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콘텐츠를 개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김미정 기자 kimj7521@aitimes.com

키워드 관련기사
  • 퀄컴, AI 강화 모바일용 칩 '스냅드래곤8 2세대' 공개
  • 아시아의 메타버스 경제효과 매년 1000조원 이상
  • 구글에도 해고 바람부나